LOGO

돋보기

쿠팡·11번가 등 아세트아미노펜 온라인 불법 판매 적발 (2021-07-20)

식약처, 해외 구매대행 등 사이트 323곳 차단

코로나19 백신 접종으로 인해 아세트아미노펜 성분 의약품 수요가 급증하면서 품귀현상이 발생하고 있는 가운데 온라인에서 불법 판매가 빈번히 일어나고 있어 주의가 요구된다.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김강립, 이하 식약처)는 온라인상에서 의약품 ‘해외 구매대행’ 등을 광고하는 행위로 ‘약사법’을 위반한 누리집 323곳을 적발해 접속 차단하고 관세청과 협조해 반입 금지했다고 7월 20일 밝혔다.


이번 점검은 국내 인터넷 포털사에서 검색 가능한 오픈마켓과 해외 쇼핑몰의 판매·광고, 블로그·카페의 게시글을 대상으로 실시됐다.


적발된 323곳 중 해외 쇼핑몰 197곳과 쿠팡, 11번가, 티몬 등 국내 오픈마켓 75곳 등은 구매대행, 해외 직구, 공동구매 등 판매·광고로 적발됐고, 블로그·카페 51곳은 의약품 불법판매를 알선·광고해 적발됐다.


식약처 관계자는 “이번에 적발된 의약품은 해외직구와 구매대행 등으로 판매되는 무허가 의약품이어서 '약사법'에 따른 성분·주의사항 등 사용 안전을 위한 최소한의 표시사항도 기재돼 있지 않다”며 “온라인에서 구매한 의약품은 안전성과 효과성이 확인되지 않고 유통 중 변질·오염 등의 문제가 발생할 수 있으므로 온라인에서 구매하지 말아 달라”고 당부했다.

▷ 주요 위반 사례

최민호 기자fmnews@fmnews.co.kr

※ 저작권자 ⓒ 한국마케팅신문.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목록으로

포토뉴스 더보기

해외뉴스 더보기

식약신문

사설/칼럼 더보기

다이렉트셀링

만평 더보기

업계동정 더보기

현장 스케치

현장스케치 이곳을 클릭하면 더 많은 영상을 감상하실 수 있습니다.

오늘의 날씨

booked.net
+27
°
C
+27°
+22°
서울특별시
목요일, 10
7일 예보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