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돋보기

LG생건, 상반기 매출 3조 6,795억원 (2020-07-31)

상반기 영업이익 6,370억원 달성, 전년대비 2.1% 증가

(주)LG생활건강(대표이사 차석용)은 최근 2020년 상반기 실적을 발표했다.

예상보다 강하고 긴 코로나19 팬데믹이 지속되고 있으나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0.7% 감소한 3조 6,795억 원, 영업이익은 2.1% 증가한 6,370억 원을 달성했다. 매출은 약 1% 감소했으나, 영업이익은 전년 동기보다 약 2% 증가하여 최대 반기 이익을 실현했다. 코로나19의 영향으로 면세점을 이용하는 여행객이 거의 없어짐에 따라 면세점 성장이 어려워지며 매출에 큰 영향이 있었지만, 면세점 사업을 제외한 모든 사업 부문이 크게 성장하여 전년과 비교 시 매출은 99%, 영업이익은 102% 수준이다.

사업 부분별로 살펴봤을 때 뷰티 사업은 상반기 매출 1조 9,898억 원, 영업이익 3,998억 원을 달성하며 전년 동기 대비 각각 11.5%, 15.3% 감소했다. 토탈 뷰티 사업 전체의 상반기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3.3% 감소한 2조 5,331억 원, 영업이익은 5.8% 감소한 4,882억 원을 달성했다.

관광객 수 급감으로 어려워진 면세점에서는 글로벌 업체들의 재고 소진을 위한 과도한 할인 경쟁이 계속되며 매출에 타격을 받았으나, 어려운 사업 여건에서도 ‘후’는 탄탄한 브랜드력에 기반한 소비자 수요로 작년에 이어 상반기 매출 1조를 돌파하는 기록을 세웠다. 또한 중국 사업이 빠르게 정상화되고 상반기 최대 행사인 6.18 쇼핑축제에서 럭셔리 화장품이 좋은 성과를 거두며, 해외 사업은 전년 동기 대비 약 17% 성장했다.

홈케어 & 데일리뷰티 사업은 상반기 매출 9,415억 원, 영업이익 1,285억 원을 달성하며 전년 동기 대비 각각 26.4%, 79.7% 성장했다. 이와 함께 홈케어는 항균 티슈와 같은 위생용품에 대한 높은 수요가 지속되었고, 미세 플라스틱 무첨가 섬유 유연제 ‘아우라’ 등이 성장세를 보였다.

데일리 뷰티는 ‘닥터그루트’와 ‘프로폴리테라’, ‘벨먼’과 같은 프리미엄 라인들의 지속적인 성장과 변화하는 유통 트렌드를 적극 반영한 디지털 채널 강화 전략을 통해 전년 동기 대비 47% 성장하는 성과를 이뤘다. 리프레시먼트 사업은 상반기 매출 7,482억 원, 영업이익 1,087억 원을 달성하며 전년 동기 대비 각각 4.8%, 35.8% 증가했다.

Refreshment(리프레시먼트)는 코로나19의 영향으로 야외활동이 제한적이었음에도 불구하고 ‘코카콜라’, ‘몬스터에너지’, ‘조지아’ 등 주요 브랜드가 성장을 견인했다. 특히 일상에서도 여름을 즐길 수 있도록 홈 피크닉, 홈 캠핑 등의 콘셉트를 담은 ‘Coke 썸머 에디션’을 출시하는 등 브랜드 커뮤니케이션을 더욱 강화했다. 

 

두영준 기자endudwns99@naver.com

※ 저작권자 ⓒ 한국마케팅신문.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목록으로

포토뉴스 더보기

해외뉴스 더보기

식약신문

사설/칼럼 더보기

다이렉트셀링

만평 더보기

업계동정 더보기

현장 스케치

현장스케치 이곳을 클릭하면 더 많은 영상을 감상하실 수 있습니다.

오늘의 날씨

booked.net
+27
°
C
+27°
+22°
서울특별시
목요일, 10
7일 예보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