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돋보기

대웅제약, 한올바이오파마 주식 100억 추가 취득 (2020-03-24)

미국에서 안구건조증 치료제 임상 3상 진행

대웅제약은 3월 23일 한올바이오파마 주식 취득 결정 내용을 공시했다. 대웅제약은 100억 원을 추가 투자해 한올바이오파마 주식을 장내 매수했다.


지난 2015년 대웅제약은 한올바이오파마의 신약 개발 잠재력을 높게 평가, 약 1,040억 원을 투자해 주식 30%를 취득하고 최대주주로 공동경영을 시작했다. 이후 2017년 한올바이오파마는 HL161 자가면역질환 치료항체와 HL036 안구건조증 치료제의 중국지역 개발 및 판권을 8,100만 달러의 경상기술료와 로열티를 받는 조건으로 중국의 Harbour BioMed에 기술수출 했다. 또 스위스의 Roivant와는 HL161의 북미, 유럽 등 지역 개발 및 판권을 5억 250만 달러의 기술료와 로열티를 받는 조건으로 라이선스 아웃 한 바 있다.


한올바이오파마가 Roivant, Harbour BioMed와 Global Alliance를 맺어 개발 중인 HL161 항체신약은 북미 및 유럽에서 희귀 난치성 자가면역질환인 그레이브스 안병증, 중증 근무력증, 온난항체 용혈성빈혈에 대해 임상 2상 시험을 진행하고 있으며, 조만간 순차적으로 임상 2a상 결과가 발표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한올바이오파마와 대웅제약이 중국 Harbour BioMed와 함께 개발 중인 HL036 안구건조증 치료제는 미국에서 첫 번째 임상 3상 시험을 마치고 두 번째 임상 3상을 준비하고 있다.


한올바이오파마 관계자는 “최근 전세계적인 코로나-19 확산 등 외부요인으로 주가가 과도하게 낮아진 것을 감안해 이 시기에 대웅제약이 한올바이오파마의 지분을 추가로 확보하려는 것으로 알고 있다”고 설명했다.

 


최민호 기자fmnews@fmnews.co.kr

※ 저작권자 ⓒ 한국마케팅신문.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목록으로

포토뉴스 더보기

해외뉴스 더보기

식약신문

사설/칼럼 더보기

다이렉트셀링

만평 더보기

업계동정 더보기

현장 스케치

현장스케치 이곳을 클릭하면 더 많은 영상을 감상하실 수 있습니다.

오늘의 날씨

booked.net
+27
°
C
+27°
+22°
서울특별시
목요일, 10
7일 예보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