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돋보기

웅진코웨이, ‘IFA 2019’ 참가 (2019-09-09)

공기청정기 앞세워 유럽ㆍ중동시장 공략

라이프케어기업 웅진코웨이(주)(대표이사 이해선ㆍ안지용)가 오는 9월 11일까지 독일 베를린에서 개최되는 ‘IFA 2019’에 참가해 본격적인 유럽과 중동 시장 공략에 나섰다.

IFA는 유럽 최대 가전전시회로, 미국 라스베이거스 CES(Consumer Electronics Show), 스페인 바르셀로나 MWC(Mobile World Congress)와 함께 세계 3대 가전ㆍ정보통신(IT) 전시회로 손꼽힌다.

웅진코웨이는 이번 ‘IFA 2019’에서 ▲공기청정기 12종 ▲정수기 8종 ▲의류청정기 1종 등 총 21종의 혁신 제품을 선보였다.

전시 품목 중 참관객과 바이어들에게 큰 주목을 받은 제품은 공기청정기다. 유럽 전 지역은 꽃가루 알레르기 영향으로, 특히 동유럽은 대기 오염 농도도 비교적 높아 공기청정기를 찾는 소비자가 늘고 있다. 이미 웅진코웨이는 스웨덴에 진출해 현지 최대 가격 비교 사이트인 프리스약트(Prisjkt)에서 2015년부터 현재까지 공기청정기 판매량 1위 자리를 지키고 있다. 지난 5월부터는 이탈리아ㆍ독일 아마존을 통해 공기청정기를 판매하고 있으며, 6월부터는 업계 최초로 Amazon Dash Replenishment (소모품 자동보충 서비스)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웅진코웨이는 이번 전시회를 통해 독일ㆍ영국ㆍ프랑스ㆍ네덜런드ㆍ이탈리아ㆍ사우디아라비아 등의 시장에는 공기청정기를 내세우고, 독일ㆍ스페인ㆍ쿠웨이트ㆍ요르단 등에는 RO멤브레인 필터를 적용한 정수기를 앞세워 유럽과 중동 시장을 맞춤 공략한다는 계획이다.

이번 ‘IFA 2019’ 인기 제품은 ‘멀티액션 공기청정기 AP-1516D’이다. 멀티액션 공기청정기는 공간과 상황에 맞춰 깨끗한 공기 흐름을 제공하는 에어 다이나믹스 기술을 적용해 기존 공기청정기와는 차별화한 제품이다. 또한 이 제품은 유럽 알레르기 연구재단(ECARF)으로부터 알레르기 안전 인증을 획득해 유럽 공기청정기 시장에서 인기를 얻고 있다.

웅진코웨이는 이번 ‘IFA 2019’를 통해 ‘미니 멀티액션 공기청정기’를 처음 선보였다. 미니 멀티액션 공기청정기는 유럽인들의 거주환경에 맞춰 전용 평형대가 15평인 멀티액션 공기청정기를 10평으로 맞춘 제품이다. 이 제품은 내년 1사분기 내 유럽 시장에 출시될 예정이다.

이지훈 웅진코웨이 글로벌시판사업부문장은 “이번 IFA 2019에서 웅진코웨이 공기청정기가 유럽을 비롯한 세계시장의 큰 관심을 받으며 세계적 수준의 공기청정기 기술력을 인정받았다”며 “동남아ㆍ미주를 넘어 유럽시장까지 확대 진출해 웅진코웨이가 글로벌 기업으로 성장해 나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윤미애 기자mknews@mknews.co.kr  

※ 저작권자 ⓒ 한국마케팅신문.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목록으로

포토뉴스 더보기

해외뉴스 더보기

식약신문

사설/칼럼 더보기

다이렉트셀링

만평 더보기

업계동정 더보기

현장 스케치

동영상배너 이곳을 클릭하면 더 많은 영상을 감상하실 수 있습니다.

오늘의 날씨

booked.net
+27
°
C
+27°
+22°
서울특별시
목요일, 10
7일 예보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