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돋보기

중기부, 여성전용 벤처펀드 300억 추가 조성 (2019-07-09)

‘2019년 여성기업 활동 촉진에 관한 기본계획’ 확정


여성의 창업 촉진을 위한 정부의 지원이 대폭 강화된다.

중소벤처기업부(장관 박영선)는 균형성장촉진위원회 심의·의결과 중소기업정책심의회 보고를 거쳐 ‘2019년 여성기업 활동 촉진에 관한 기본계획(이하 기본계획)’을 확정했다고 7월 8일 밝혔다.

먼저 창업·벤처 활성화를 위해 예비, 초기, 도약기 등 창업 단계별로 여성기업 전용(우대)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여성전용 벤처펀드 300억 원을 추가로 조성한다. 취약계층인 여성가장들의 창업 지원을 위한 자금 50억 원도 별도로 편성된다.

성장기에 있는 여성기업들을 위해 여성전용 특별보증 프로그램과(5,000억 원), R&D 지원사업(100억 원)을 시행하고, 특히 올해부터는 여성기업이 스마트공장 구축사업에 지원하는 경우 가점을 부여한다.

여성기업들의 판로 촉진을 위해 공공구매 목표를 지난해 8.5조 원에서 9.2조 원으로 확대하고, 공영홈쇼핑 등을 통한 여성기업제품 TV 홈쇼핑 지원도 늘려 월 1회하던 특별방송을 2~3회로 확대한다.

여성기업들의 불공정거래 피해 근절을 위해 여성경제인단체내에 불공정거래 신고센터를 새로 설치하고, 정부와 공공기관에서 중소기업 지원사업 수행 시 여성기업 차별금지를 의무화하는 등 법적·제도적 장치를 보완한다.

이번 기본계획은 여성경제인 간담회(4.10), 중기부장관-여성기업인 간담회(5.24) 등을 통해 나온 기업현장의 다양한 목소리를 반영했다.

박영선 장관은 “여성기업은 우리나라 전체 기업의 39%(약 143만 개)를 차지하고, 일자리의 24%(약 410만 명)를 책임지는 등 비중과 기여도가 매우 높은 만큼, 우리경제의 활력 제고를 위해서는 여성들의 창업과 기업활동이 활발히 이루어져야 한다”면서 “앞으로도 여성기업이 일자리 창출과 혁신성장의 한 축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정책을 마련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두영준 기자endudwns99@naver.com

※ 저작권자 ⓒ 한국마케팅신문.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목록으로

포토뉴스 더보기

해외뉴스 더보기

식약신문

사설/칼럼 더보기

다이렉트셀링

만평 더보기

업계동정 더보기

현장 스케치

동영상배너 이곳을 클릭하면 더 많은 영상을 감상하실 수 있습니다.

오늘의 날씨

booked.net
+27
°
C
+27°
+22°
서울특별시
목요일, 10
7일 예보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