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돋보기

국내 화장품, 해양생태계 파괴 우려 (2018-09-07)

다단계·방판 전 제품 포함 2만 여 종

환경운동연합, “업체명 공개하고, 정부에 법 개정 요구할 것”

환경운동연합(공동대표 권태선•이철수•장재연)이 자외선 차단 화장품에 쓰이는 화학물질 ‘옥시벤존(벤조페논-3)’, ‘옥티녹세이트(에칠헥실메톡시신나메이트)’가 해양생태계를 파괴한다며  사용 중단을 촉구하고 나섰다.

지난 9월 4일 이 단체는 시중에서 유통되는 자외선 차단 화장품에 옥시벤존, 옥티녹세이트가 함유돼 안전한 성분으로 대체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환경운동연합이 정보공개요청을 통해 확보한 자료에 따르면, 2000년 이후 국내 시장에 판매•유통되는 자외선 차단 기능성 화장품 중 옥시벤존, 옥티녹세이트가 함유된 제품은 2만 2,000종이 넘는다.

또 선크림, 선스프레이, 선스틱 등 자외선 차단제뿐만 아니라 BB크림, CC크림 등 메이크업 베이스 제품을 비롯해 파운데이션, 립스틱까지 다양한 화장품에 함유된 것으로 나타났다.

여기에는 자외선 차단 화장품 등을 취급하는 대부분의 다단계, 방문판매업체의 제품도 포함됐다. 

옥시벤존, 옥티녹세이트는 멸종 위기 생물인 산호의 DNA 변형 및 생식 기형, 내분비계를 손상시켜 산호를 하얗게 죽이는 ‘백화 현상’을 일으키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산호초는 해저에서 어류와 해양 생물들의 주 서식처 역할을 한다.

환경운동연합은 해당 성분을 함유한 화장품명과 업체명을 시민들에게 공개하고, 온라인 서명 캠페인을 통해 환경적으로 안전한 성분으로 대체할 것을 기업, 정부, 국회에 요구할 계획이다. 


한국화장품•셀트리온스킨큐어•엔프라니 “대체 원료 찾겠다”

엘지생활건강•아모레퍼시픽 등 32개 업체는 ‘묵묵부답’
앞서 지난 8월, 환경운동연합은 두 물질을 함유한 100종 이상의 자외선 차단 화장품을 제조•판매한 상위 35개 업체를 대상으로 해양생태계를 파괴하는 화학물질을 화장품 성분으로 사용하지 않겠다는 약속에 동참해 줄 것을 요청했다.

그중 한국화장품, 셀트리온스킨큐어, 엔프라니 3개 업체로부터 답변을 받았다.

한국화장품은 “바로 대체가 가능한 품목부터 2019년 생산 시 반영할 수 있도록 검토하고, 대체 불가능한 품목의 경우 대체할 방법을 찾아 2∼3년 내 교체 검토할 예정”이라며, “신제품의 경우 근본적으로 두 원료를 배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셀트리온스킨큐어는 “자사 140개 품목 중 현재 판매하는 품목에 대해서 옥시벤존, 옥티녹세이트 성분을 제외한 내용물로 리뉴얼을 진행할 예정”이라며, “다만 내용물 개발에 약 1년의 시간이 소요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엔프라니의 경우 “즉시 대체는 현실적으로 불가능하며 향후 처방개발을 통해 점진적으로 축소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하지만 국내 대표 화장품 업체인 엘지생활건강과 아모레퍼시픽 그룹(아모레퍼시픽, 에뛰드, 이니스프리, 에스쁘아)을 비롯한 나머지 32개 업체는 답변을 내놓지 않았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국내에서 화장품의 자외선차단제로 옥시벤존의 함량을 5퍼센트로 규정하고, 옥티녹세이트는 7.5퍼센트 이하로 사용하도록 하고 있다.

이에 대해 환경운동연합은 해당 원료 물질에 대한 국내 화장품의 미흡한 환경 규제에 대해 지적했다.

환경운동연합의 관계자는 “현재 국내 규제는 인체에 미치는 영향만을 기준으로 심사할 뿐, 생태와 환경 등에 미치는 영향에 대해서는 전혀 고려하지 않은 채 허가해 주고 있다”며 “오히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지난 6월 대국민 소식지인 ‘컨슈머핫라인’을 통해 ‘물놀이 할 때 30분~1시간마다 자외선 차단제를 충분히 바르라’고 물속 자외선 차단제 사용을 장려하고 있다”고 비판했다.

아울러 “옥시벤존과 옥티녹세이트 성분 사용으로 인해 해양 생태계 등 환경 문제에 대한 우려가 높아지는 만큼, 사회적 요구를 반영해 두 가지 물질을 대신해 안전한 성분으로 대체할 것을 온라인 서명 캠페인을 통해 기업에 요구하고, 관련 법 개정을 추진할 것을 정부, 국회에 청원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지난 5월 미국 하와이주 의회는 세계 최초로 해양 환경과 생태계 보호를 위해 옥시벤존과 옥티녹세이트를 포함한 자외선 차단제의 판매와 유통, 사용을 금지하는 법안을 통과시켰다. 


 
두영준 기자endudwns99@naver.com

※ 저작권자 ⓒ 한국마케팅신문.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목록으로

ZOOM IN 더보기

HOT NEWS 더보기

현장 스케치

동영상배너 이곳을 클릭하면 더 많은 영상을 감상하실 수 있습니다.
식약신문
다이렉트셀링

업계동정 더보기

오늘의 날씨

booked.net
+27
°
C
+27°
+22°
서울특별시
목요일, 10
7일 예보 보기